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국민연금, 2018년 사회공헌 우수프로그램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승인 2018.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건강이음 음료 지원사업'으로 고독사 예방 등 사회공헌 기여도 인정받아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서 주관한 2018년 기업 사회공헌 관계자 나눔 감사행사에서 김선규 국민연금공단 사회적가치실현단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건강이음 음료 지원사업 프로그램으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서 주관한 2018년 기업 사회공헌 관계자 나눔 감사행사에서 김선규 국민연금공단 사회적가치실현단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건강이음 음료 지원사업 프로그램으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성주)은 지난 19일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린 2018년 기업 사회공헌 관계자 나눔 감사행사에서 ‘건강이음 음료 지원사업’ 프로그램으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 산하인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주관한 ‘2018년 사회공헌 유공자 및 우수프로그램’상은 사회복지 발전에 기여한 단체 및 개인 등 3팀, 우수 프로그램 5개를 선정해 상을 수여한다.

공단의 독거노인 건강이음 음료 지원사업은 고독사 예방 등 사회적 안전망 확보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사회공헌 우수프로그램에 선정됐다.

이번에 수상한 공단의 ‘건강이음 음료 지원사업’은 75세 이상 고령의 혼자 사는 연금수급자에게 주 3회 이상 야쿠르트 등 음료를 지원하며 수급권 및 안부를 확인하는 사업이다.

2018년 8월부터 시작된 이번 사업은 현재까지 독거노인 연금수급자 444명에게 음료 배달 및 정서적 지원 등 수급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공단은 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지난 7월 18일 (주)한국야쿠르트 및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와의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사회적가치 창출과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였다.

김성주 이사장은 이번 수상에 대하여 “공단이 홀로 사는 어르신이 외롭지 않게 꾸준한 사랑을 실천한 결과를 인정받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추진하여 사회적가치 실현에 앞장서는 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